"방위산업주의 "멀티플" 하락을 고려해 ○○기업 자체사업의 EV/EBITDA 멀티플은 6배에서 4배로 조정하고 목표주가는 기존대비 6.5% 하향한 5만원을 제시한다."


증권가의 레포트나 연구원의 해설을 보면 "멀티플"이라는 표현을 많이 듣게 됩니다.


멀티플의 사전적 의미를 찾아보면 "① 많은, 다수[복수]의; 다양한, 복합적인 ② 배수" 라고 나옵니다.


증권가에서 멀티플이라는 표현은 "PBR(P/B ratio)", "PER(P/E ratio)", "EV/EBITDA"를 가리킵니다.




오늘은 PBR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PBR=주가/주당순자산


다시 말하면 1주당 순자산 또는 주가순자산비율을 말합니다.


여기서 순자산은 대차대조표의 총자본 또는 자산에서 부채를 차감한 후의 금액을 말합니다.


PBR은 장부상의 가치로 회사 청산시 주주가 배당받을 수 있는 자산의 가치를 의미합니다.


쉽게 말해 지금 사업을 끝낸다고 가정할 때 기업이 가진 순자산의 몇배가 남아 있는지를 보여준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


주가는 주식시장에서 주식을 사는 사람들의 수요에 따라 변하므로 PBR이 낮으면 낮을 수록 해당 기업의 자산가치가 증시에서 낮게 평가되고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반대로 기업경영 능력이 뛰어나다고 평가돼 주가가 높아질 수록 PBR 멀티플은 높아지게 됩니다.


PBR이 1미만이라면 주가가 장부상의 순자산가치(청산가치)에도 못미친다는 뜻입니다.


PBR(주가순자산배율)은 장부가격에 의해 계산되고 있어 반드시 정확하다고 할 수 없고 계산 기준이 전기가 결산기라는 단점이 있습니다.


다시 말해 PBR을 계산할 때 사용하는 장부인 대차대조표는 작성일의 재무적 상태를 수량화하여 보여주는 회계보고서이기 때문에 현재의 시장가치를 즉각적으로 나타내지 못한다는 문제가 생깁니다. 


또한 대차대조표는 △매출채권의 회수가능성 △기계장치들의 내구연한 등의 주관적인 판단이 개입된다는 문제도 있습니다.

무료 오피스 프로그램인 오픈 오피스 프로그램을 알게 되어 사용해 보았습니다.

마이크로소프트 파워포인트가 설치되어 있지 않은 프리도스 제품들을 구매하였을 경우 사용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이 프로그램을 처음 사용하면 그라데이션 방향을 바꾸는 것을 몰라 헤맬 수 있어서 포스팅하게 되었습니다.




1. 도형을 그린 다음 마우스 우클릭하여 "영역"을 클릭하면 그라디언트 메뉴에서 그라데이션을 적용할 수 있습니다. 




2. 그러나 처음 설정은 위 그림과 같이 위에서 아래방향으로 기본설정이 되어 있습니다.

이를 변경하기 위해서는 "각도"부분을 조정해야 합니다.



3. 위 그림에서 보는 바와 같이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그라디언트를 만들기 위해서는 270도로 각도를 정해주어야 합니다.




4. 확인을 눌러주면 위와 같이 설정을 추가하겠느냐는 창이 뜨는 데 추가를 눌러주면 나중에 시간을 절약할 수 있습니다.


참고가 되었길 바랍니다.




20년전 아버지께서 쓰셨던 서예작품이 남아 있어 사진을 찍어


잉크스케이프로 작업을 하여 글꼴로 만들어 보았습니다.


뿌듯함도 있었고 즐거운 작업이었습니다.


첨부한 파일이 필수적으로 필요하므로 이 파일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제가 만든 파일은 아니고 외국사이트에서 받아온 파일입니다.


반드시 바이러스 검사를 해보시고 사용하길 권합니다.


fontstarter.svg



1. fontstarter라는 svg파일을 잉크스케이프로 열어줍니다. 

그리고 준비해 둔 글자(png파일)을 import합니다.



2. PNG 파일을 벡터 파일로 바꾸기 위해서 "비트맵 따라 그리기"를 클릭합니다.



3. 업데이트 버튼을 눌러주고 확인을 누르면 벡터파일이 만들어집니다.




4. 위에 생성되는 글자가 벡터 파일이며 밑에 있는 글자가 원본 PNG파일입니다.

밑에 있는 PNG파일을 제거하고 벡터파일을 가운데 영역안으로 위치시킵니다.



5. 벡터 그림을 선택한 다음, 

glyph(그림글자) 오른쪽에 기본 설정으로 a, b, c, d 등의 알파벳이 쓰여 있는데 여기에 자신이 쓰고자 하는 글자를 써주면 됩니다. 예를 들어 위 그림에서는 a를 지우고 "가"라는 문자열을 넣어줍니다.

그리고 "선택에서 곡선 닫기"를 누르면 하나의 글자가 완성됩니다.

확인을 위해서 미리보기 문자열에 "가"를 입력하면 위 그림처럼 폰트 "가"가 출력됨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import(들여오기)부터 5번까지의 과정을 반복하여 폰트를 완성한 뒤 svg파일을 저장하고

인터넷에서 svg to ttf converter라고 검색하시면 여러 변환 사이트가 나오는데 그중에서 무료 사이트를 골라서 변환하시면 인터넷상에서 파일변환이 가능합니다. 

변환한 파일을 다운로드 받으시고 컴퓨터에 설치하면 모든 과정이 끝이 납니다.



아래 그림은 제가 그린 그림에 새로 만든 폰트를 적용한 휴대폰 배경화면입니다.


참고가 되었길 바랍니다.





저번 포스팅에서 적어 보았던 변형기능(transform)을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어플인 artflow에 관해 설명하려고 합니다.

이 기능은 크리타에서도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이므로 다음 포스팅에서는 크리타에서 사용하는 방법을 설명하겠습니다.


1. 레이어를 선택합니다.

2. 레이어 창을 선택해줍니다.

3. 이미지 불러오기를 선택합니다.

3. Transform(변형기능)을 선택해줍니다.

4. 알맞게 변형 해줍니다.



이 책은 중고등학교 학생부터 한국사능력시험이나 공무원 한국사 시험을 준비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만들어진 수험서입니다. 

한국사를 처음 공부하는 사람뿐만 아니라 어느 정도 학습이 끝난 고득점자까지 참고할 수 있도록 구성하였습니다. 


(1) 초보자를 위하여 한국사를 쉽게 공부하는 비법에 관해 설명하였습니다. 

(2) 같은 사료를 두고 난이도가 어떻게 올라 갈 수 있는 지를 설명하였습니다. 

(3) 역대 시험에서 자주 출제되었던 사료를 중심으로 구성하였습니다. 

(4) 각 사료 마다 꼭 필요한 논점을 정리하여 수험에 도움이 되도록 하였습니다. 

(5) 대학수학능력시험, 한국사능력시험, 각종 공무원 시험의 경향을 분석하였습니다. 


우리가 한국사를 공부하는 이유는 단순히 시험을 통과하기 위한 수단이기 때문이 아닙니다. 
과거를 통해 현재를 올바르게 바라보기 위한 것이며, 나아가 그 역사관을 통해서 자신의 행동을 돌이켜보고 좀 더 나은 선택을 하기 위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다소 공부하는 것이 힘들더라도 이 점을 잊지 마시고 정진하시길 바랍니다. 
아무쪼록 이 책을 통해 보다 쉽게 한국사를 배우고 원하시는 바를 이루길 바랍니다. 

2018. 3. 14 

조 장 우 씀.


라인 크리에이터스 마켓에 뉴스보이 코알라를 입점시켰습니다.


원래 그려두었던 뉴스보이 코알라 로고를 활용하여 그림을 그려보았습니다.


앞으로 시리즈로 만들 예정입니다.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아래 URL에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https://goo.gl/vyQWzi











 

 

 

 

   




오랜만에 메모 하나 남깁니다.


그림을 그리다 보면 빛을 표현하거나 몽환에 잠긴 모습을 표현하고 싶은데 어려운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그럴 때 사용하는 것이 color dodge인데요


오늘은 크리타에서 color dodge를 실현하는 방법을 알아보겠습니다.


먼저 두 개의 레이어를 준비합니다.

이 두 레이어중 그림을 그릴 아래 위치하는 Layer1 반드시 붓으로 채색을 해주어야 합니다.

Layer2(color dodge layer이며 위에 위치하는 레이어)는 페인트 통으로 검정색으로 칠해줍니다.



처음에는 layer2는 Nomal로 되어 있을 것입니다.

이를 클릭하여 다음 그림과 같이 [Lighten]-[color dodge]를 클릭하여 줍니다.



컬러더지를 선택하는 모습




이제 layer1에 빛이나 번개의 중심을 그려줍니다.

이 때는 ink 펜 툴을 사용해 보았습니다.



David Revoy의 dodge 브러시를 이용하여 빛을 표현해 줍니다.


(수정: 이 때 layer2에 그려야 합니다. 물론 layer1에 그려도 dodge 브러시의 효과를 볼 수 있기는 한 것으로 보입니다만

dodge 브러시가 없는 경우 layer2에 그려야 효과를 볼 수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해당 브러시를 다운받고 적용하는 것은 아래 사이트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http://www.davidrevoy.com/article319/krita-brushkit-v8




몽환적인 분위기는 큰 에어브러시로도 표현이 가능하다는 것을 알 수 있지만

color dodge 특유의 방식은 따라하기 어려운 것 같습니다.

아래 그림은 color dodge로 빛을 표현하고

에어브러시로 몽키매트 주변 몽환적인 분위기를 연출해 보았습니다.

아직 초보적인 단계라 그림이 투박함을 양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참고로 크리타에서는 위 그림처럼 미리 그려놓은 그림 파일을 붙여넣기 위해서는

상단 표시줄의 [Layer]-[import/export]-[import layer]를 선택해야

그림의 크기를 조절할 수 있습니다.


위 그림에서 몽키매트도 그렇게 import한 것입니다.

아래 그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이제 그림 그리는 것을 잠시 중단해야 할 것 같습니다.


본업에 충실하기 위해서죠..


그림그리기가 무척 그립겠지만 한달 정도 쉬어야 하겠습니다.


더운 여름에 건강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참고로 아래 그림은 메디방 페인트를 기본으로 하고


크리타의 브러시를 별도로 추가하여 나무를 그렸습니다.


이에 관해서는 나중에 포스트하도록 하겠습니다.


크리타는 참 잠재력이 높은 프로그램 같습니다.


커스텀 브러시를 추가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그림을 그리다가

좋은 글귀가 떠올라 글을 그림에 첨가 하여보았는데요


그것이 마음에 들기도하고

블로그 홍보도 될듯 하여


네이버 웹툰에 올려보았는데

그 업로드 구조가 블로그와 달리 형식이 많이 규격화되어

다루기가 힘들더군요.


좀더 연구해보아야 하겠습니다.




 

 

 

 

   

요즘은 스마트 폰으로 참 많은 것을 할 수 있는  것 같습니다.

이렇게 블로깅을 하는 것부터
그림을 그리고 배경을 투명하게 만들고...

생산성 면에서 장족의 발전을 이룬것 같습니다.

저번에도 말씀드린바와 같이 동화에 필요한 캐릭터 작업을 하고 있는데요

거의 대부분을 스마트폰으로
해결하고 있습니다.

비용을 들여 구매한 타블렛보다
스마트폰으로 그리게 됩니다. 아마도 스마트폰 인터페이스가 익숙해서 그런것 같습니다.

여하간 며칠간 틈틈이 그린 결과 동화에 나올 주요 캐릭터가 모두 완성되었습니다.

물론 앞으로 또 아이디어가 나오면 늘어날지도...


선비코알라 식구들.jpg

바야흐로 여름,


술의 계절이 돌아 왔습니다.


시원한 맥주와 소주의 계절입니다.


고로 포스터 하나 만들어 보았습니다.


즐거운 여름을 보내시길 바랍니다.


(혹시 광고들어오는 거 아니야?ㅋㅋㅋ)



(그러고 보니 술광고에 코알라가 등장한 적은 없었습니다.  업계 최초 코알라 등장 포스터군요!!)

선비코알라 소주 포스터


선비코알라 소맥 포스터


 

 

 

 

   

스마트폰 어플인 메디방페인트로 캐릭터를 만들어 보았습니다.


동화를 하나 구상한 것이 있어서


그에 등장하는 캐릭터들을 만드는 중입니다.


틈틈히 만드는 것이라 시간이 오래 걸리겠지만 언젠가는 만들 수 있겠지요.


레오 리오니 같은 대작가는 못되더라도 말이지요 ㅋㅋㅋ


소개합니다. 선비코알라 식구들입니다.


 

 

 

 

   

오늘은 메모 둘 남기는군요.


메디방페인트로 (모바일이나 PC버전이나 동일하게) 그림을 그릴 때


Line art, 즉, 선그림을 그릴 때 도움이 되는 도구가 있어서 소개하려 합니다.


바로 "스냅"기능이 그것입니다.


노란색 테두리 안에 있는 것이 스냅으로

일종의 자와 같은 기능을 합니다.


참고하시기 바랍니다.ㅎㅎ


 

 

 

 

   

오늘도 메모하나 남길 여유가 생겨 한 글자 남기고 갑니다.


메디방 페인트로 그림을 그리고


수정할 때에 selection tool로 선택한 후 잘라내거나 복사하고 싶은데 잘 되질 않았습니다.


이유인 즉, selection tool로 선택을 한 후


[복사] 또는 [잘라내기]를 한 다음


선택을 해제한 다음에


[붙여넣기]를 해야 한다는 것을 몰랐기 때문입니다.


자세한 것은 외국 유튜버의 설명으로 갈음하겠습니다.





 

 

 

 

   

오늘은 크리타에 관해서 메모하고자 합니다.


당분간은 시간이 없어서 그림도 못그리고 포스팅도 못할 것 같습니다.


메디방 페인트나 포토샵에 있는 클리핑 기능과 유사한 기능으로


크리타에는 알파상속과 알파 락이라는 기능이 있습니다.


오늘은 이들에 관해 간단한 메모를 하고자 합니다.


(1) 알파락 (alpha locked)


alpha locked가 되면 그림과 같이

해당 레이어의 채색된 부분에만 주황색 칠이 됨을 알 수 있습니다.



alpha locked가 풀리게 되면 다시말해 unlocked가 되면

그림처럼 검은색으로 채색된 곳 바깥으로도 그림이 그려지게 됩니다.



채색이 없는 상태에서 alpha locked를 실행하면

그림처럼 선에만 색이 변형되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다시말해 알파락은 채색이 된 부분에만 변형을 가하는 기능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2) 알파 상속 (Inherit alpha)


알파 상속이란

"같은 그룹"에 속한 레이어를 "동시에 칠하고 싶을 때" 사용하는 기능으로서

새로운 레이어를 최상단에 놓고 알파 모양을 클릭하면

그룹에 속한 레이어(트랜스페런시 레이어 제외)를 동시에 칠할 수 있게 됩니다.

알파상속을 클릭한 경우 위와같이

"같은 그룹에 속한"  "채색된" 도형 내부에만 색이 동시에 칠해짐을 알 수 있습니다.


알파상속이 해제되면

그림과 같이 바깥쪽에 자유롭게 그림이 그려짐을 알 수 있습니다.


 

 

 

 

   


메디방 페인트 모바일을 가지고 그림을 그려보았습니다.


그동안 알고 싶었던 기능 바로 클리핑 기능을 유튜브 검색을 통해 확인하고


직접 그림에 적용하여 보았습니다.



클리핑 기능을 사용하기 위해서는


먼저 Line art (선 그림)를 완성하고 그 공간을 색으로 칠해주는 것이 필요합니다.


조금 엉성해 보이지만

선그림(line art)을 그린 후 추가 채색을 덧칠해서 그런 것입니다.


참고로 이번 작품을 위해서는 "선대칭" 펜툴을 적용하였습니다.


메디방페인트에는 필요한 붓을 따로 다운로드 받아 적용할 수 있습니다.


이외에도 여러 효과를 주는 펜툴이 1000여개 있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차츰 다운로드 받아 사용해보아야 겠습니다.



레이어4가 Line art(채색된 선그림)이 있는 레이어이며

레이어3에 클리핑을 옵션을 선택하면

레이어 4에 있는 선 그림 안쪽으로만 채색이 됩니다.


이를 활용하여 눈(snow)를 표현하여 보았습니다.



15분 정도 걸려서 그린 그림입니다.

어두운 그림을 참고하여 그리다보니

색이 적당하게 선택되지 않아 어색한 면이 있습니다.


 

 

 

 

   

하루 두 번 포스팅하는 것은 정말 오랜만의 일인 것 같습니다.


모바일로 그림을 수정하고 그릴 수 없을까 생각하다가


여러 어플리케이션을 깔고 지우기를 반복했습니다.


그러던 중 찾게 된 꽤 괜찮은 어플이 바로 메디방 페인트입니다.


구글플레이에서 "크리타"로 검색하니 이것이 나오더군요.


하여튼 이 좋은 어플리케이션으로 몽키매트 그림을 수정해보았습니다.


이것도 수정하는 방법에 관한 메모에 가깝습니다.


설명이 부족하더라도 양해바랍니다.


메디방 첫화면에서 '단말기'를 선택하여

기존에 그려둔 파일을 불러옵니다.



"PNG/JPG를 임포트"를 클릭하여

기존 이미지(몽키매트 원본)을 불러옵니다.




선택하기 도구(selection tool)을 사용하여 수정할 부분을 선택하고

자유변형을 클릭하면 회전이나 크기 변형이 가능합니다.



눈썹 주위에 8개의 점을 가진 사각형이 나옵니다.

각 포인트를 눌러 드래그하면 변형 및 회전이 가능합니다.




메디방 페인트로 표정을 바꾼 몽키매트입니다.

생각보다 깔끔하게 바뀌어서

앞으로도 자주 사용하게 될 것 같은 어플입니다.